Good to Great!

공지 사항

분류없음 2010.09.07 15:55 by 드림빅

부모의 잔소리. 분명 긍정적인 느낌은 아닐 것이다.

잔소리라는 말 자체가 벌써 머리를 지끈지끈하게 하니 말이다.

 

나 역시 거짓말 좀 보태서, 부모에게 들은 잔소리를 모두 합쳐 탑을 쌓았다면 하늘에 닿을런지도 모르겠다.

 

그런데 철이 들고 나에게도 어른이라는 타이틀이 붙고 나니, 더욱이 어떤 조직의 책임자로서 여러 사람들과 부딪쳐 보니 그 지긋지긋한 잔소리가 보약이었음을 새삼 느끼게 된다.

 

자녀에게 미치는 부모의 영향력은 얼마나 될까?

 

중학교 교사시절, 아이들의 얼굴을 보면 그 부모의 얼굴들이 아른거렸던 것을 기억한다.

DNA가 닮는 것은 물론이거니와 부모의 성품도 닮는다.

게다가 태어나 가장 먼저 접하는 건, 가정 그리고 부모이다.

말투, 식성, 스타일 심지어 잠버릇(?)까지도 닮는다.

그러니 그 아이를 통해 그 부모가 어떤 사람인지 짐작하는 것쯤은 어렵지 않게 알아낼 수 있는 것이다.

 

부모가 역할을 제대로 하지 못한 것에 대해 아쉽고 속상한 마음이 들면서도

부모의 역할을 제대로 할 수 있게 도와준다면(교육을 통해) 우리의 미래도 충분히 가능성이 있다는 생각에 더욱 분발하게 됐었다.

 

‘나는 좋은 부모가 될 수 있을까?’

아주 오랫동안 해 왔던 생각이다.

아이가 배속에 생겼을 때부터가 아닌

아주 오랫동안 고민하고 연구하고 익혀야 할 중대한 주제라고 생각했기 때문이다.

 

어쩌면 그래서 나는 지금의 이 자리에 있을지도...

그리고 내 블로그의 제목처럼 지금보다 더 나아지려고 끊임없이 노력하고 있는 것이겠지.

 

이런 나이기에,

한미은행장의 글을 보며 참 좋은 교육용 컨텐츠란 생각이 제일 먼저 든 것은 어쩌면 당연한 일일지도.

 

그 다음 든 생각은...

‘이 은행장의 아들이 지금 어떤 사람으로 성장했을까?’ 하는 궁금증.

 

그 다음은...

‘나도 이런 스타일로 잔소리를 들었다면???’ 하고 생각하며 살짝 웃는다.

나는 강한 스타일의 잔소리를 주로 듣고 자랐으므로.

 

 

한미은행장이 그 아들에게 쓴 편지의 글을 소개한다.

 

http://jiyun2013.blog.me/90095548438

 

 

한미은행장이 아들에게 쓴 편지

 

약속 시간에 늦는 사람하고는 동업하지 말거라.

시간 약속을 지키지 않는 사람은 모든 약속을 지키지 않는다.

 

어려서부터 오빠라고 부르는 여자 아이들을 많이 만들어 놓거라.

그 중에 하나 둘은

안 그랬다면 말도 붙이기 어려울 만큼 예쁜 아가씨로 자랄 것이다.

 

목욕할 때에는 다리 사이와 겨드랑이를 깨끗이 씻거라.

치질과 냄새로 고생하는 일이 없을 것이다.

 

식당에 가서 맛있는 식사를 하거든

주방장에게 간단한 메모로 칭찬을 전해라.

주방장은 자기 직업을 행복해할 것이고

너는 항상 좋은 음식을 먹게 될 것이다.

 

좋은 글을 만나거든 반드시 추천을 하거라.

너도 행복하고 세상도 행복해진다.

 

여자아이들에게 짓궂게 하지 말거라.

신사는 어린 여자나 나이든 여자나 다 좋아한단다.

 

양치질을 거르면 안된다. 하지만 빡빡 닦지 말거라.

평생 즐거움의 반은 먹는 것에 있단다.

 

노래하고 춤추는 것을 부끄러워하지 말거라.

친구가 너를 어려워하지 않을 것이며 아내가 즐거워할 것이다.

 

하느님을 찾아 보거라.

만약 시간의 역사(호킨스), 노자(김용옥 해설), 요한복음(요한)을

이해한다면 서른 살을 넘어서면 스스로 서게 될 것이다.

 

어려운 말을 사용하는 사람과 너무 예의바른 사람을

집에 초대하지 말거라.

굳이 일부러 피곤함을 만들 필요는 없단다.

 

똥은 아침에 일어나자마자 누거라.

일주일만 억지로 해보면

평생 배 속이 편하고 밖에 나가 창피당하는 일이 없다.

 

가까운 친구라도 남의 말을 전하는 사람에게는

절대로 속을 보이지 마라.

그 사람이 바로 내 흉을 보고 다닌 사람이다.

 

나이 들어가는 것도 청춘만큼이나 재미있단다.

그러니 겁먹지 말거라.

사실 청춘은 청춘 그 자체 빼고는 다 별거 아니란다.

 

밥을 먹고 난 후에는 빈 그릇을 설거지통에 넣어주거라.

엄마는 기분이 좋아지고

여자친구 엄마는 널 사위로 볼 것이며

네 아내는 행복해할 것이다.

 

양말은 반드시 펴서 세탁기에 넣어라.

소파 밑에서 도너츠가 된 양말을 흔드는

사나운 아내를 만나지 않게 될 것이다.

 

네가 지금 하는 결정이 당장 행복한 것인지

앞으로도 행복할 것인지를 생각하라.

법과 도덕을 지키는 것은 막상 해보면 그게 더 편하단다.

 

돈을 너무 가까이 하지 말거라.

돈에 눈이 멀어진다.

돈을 너무 멀리 하지 말거라.

너의 처자식이 다른 이에게 천대받는다.

돈이 모자라면 필요한 것과 원하는 것을 구별해서 사용해라.

 

너는 항상 내 아내를 사랑해라.

그러면 네 아내가 내 아내에게 사랑받을 것이다.

 

심각한 병에 걸린 것 같으면 최소한 세 명의 의사 진단을 받아라.

생명에 관한 문제에 게으르거나 돈을 절약할 생각은 말아라.

 

5년 이상 쓸 물건이라면

너의 경제능력 안에서 가장 좋은 것을 사거라.

결과적으로 그것이 절약하는 것이다.

 

베개와 침대와 이불은 가장 좋은 것을 사거라.

숙면은 숙변과 더불어 건강에 가장 중요한 문제다.

 

너의 자녀들에게 아버지와 친구가 되거라.

둘 중에 하나를 선택해야 될 것 같으면 아버지를 택해라.

친구는 너 말고도 많겠지만 아버지는 너 하나이기 때문이다.

 

오줌을 눌 때에는 바짝 다가서거라.

남자가 흘리지 말아야 될 것이 눈물만 있는 것은 아니다.

 

연락이 거의 없던 이가 찾아와 친한 척하면 돈을 빌리기 위한 것이다.

분명하게 '노'라고 말해라. 돈도 잃고 마음도 상한다.

 

친구가 돈이 필요하다면

되돌려 받지 않아도 될 한도 내에서 모든 것을 다 해줘라.

그러나 먼저 네 형제나 가족들에게도 그렇게 해줬나 생각하거라.

 

네 자녀를 키우면서 효도를 기대하지 말아라.

나도 너를 키우며, 너 웃으며 자란 모습으로 벌써 다 받았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김살구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 멋진 글인것같아요 ~
    부모가된다는건 그런것이군요 ^^ㅎㅎ

    2010.09.09 01:26 신고

분류없음 2010.08.21 16:48 by 드림빅
지금 인기블로거 윤뽀님에게 블로거 특강을 듣습니다. 두근두근

iPhone 에서 작성된 글입니다.
TAG 블로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윤뽀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앗 이런, 이 글을 이제서야 봤네요 ^^;;
    재미난 블로깅 하시길 바래요

    2010.09.08 17:06 신고

1 
BLOG main image
Good to Great!

by 드림빅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2)

달력

«   2019/09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tistory!get rss Tistory Tistory 가입하기!